예술의 의의에 대한 수 많은 말 중 가장 마음에 들어하는 구절은 커트 보네거트가 ‘타임 퀘이크’에서 했던 말이다. 정확히는 예술가의 사명에 대해 말했던 그 문장은 이렇다.

강연을 할 때마다 나는 예술가에게 사명이 있다면 그건 사람들에게 살아 있음을 조금이라도 고맙게 여기도록 하는 것이라고 말한다. 그러면 예술가들 중에 그 사명을 완수한 사람이 있느냐는 질문이 돌아온다. 나는 이렇게 대답한다. “비틀스요.”

위의 구절은 사람들이 얼마나 살아 있음을 끔찍하게 여기며, 삶이란 얼마나 괴로운 것인가에 대한 이야기로 이어진다. 고난을 잊게 해주는 가장 성공적인 예로 비틀스가 언급된 것처럼 특히 음악은 삶의 괴로운 순간을 순식간에 변화시키는 힘을 가졌다.

그리고 Take a Walk는 그런 음악의 힘에 대해 생각해보게 하는 음악게임이다.

Take a Walk

게임은 일에 시달리는 주인공과 회색의 우중충한 분위기로 시작한다. 헤드폰을 걸친 주인공이 방향키 혹은 WASD키를 이용해 움직이며 음악을 듣기 시작하면 조금씩 변화가 시작된다.

게임이 보여주는 음악듣기의 경험과 그 영향력은 개발자 자신의 체험을 반영한 것이라고 한다. 늦게까지 일을 하고 혼자 남은 사무실로 들려오는 창밖의 시끄러운 소리를 지워버리기 위해 음악을 틀었을 때 마법처럼 분위기가 변하는 경험을 게임으로 옮기고 싶었고 그 결과가 Take a Walk였다고 한다.

Take a Walk 02

전적으로 ‘음악게임’이라고만 부르기에는 ‘게임’ 부분이 약하다는 생각이 드는데 ‘음악듣기’와 ‘게임’ 사이의 균형을 맞추려고 고민을 많이 한 결과이기 때문이라고도 한다. 따라서 테이크 어 워크에서 ‘음악듣기’는 단지 게임 배경음을 듣는 것과는 다르게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게임의 끝을 보고 스테이지를 공략하는 일 자체는 어렵지 않다. 그렇지만 중단 없이 음악이 흘러나올 때 생기는 변화를 유지하려면 어느 정도 신경을 써야 한다.

Take a Walk 02

게임 중에 흘러나오는 모든 음악은 현실의 괴로움을 잊고, 자신이 속한 순간의 변화를 만들어내는 쪽에는 딱 맞는 음악들이다. 게임 중 나오는 음악을 듣고 변화하는 풍경을 보면서 실제로 게임을 플레이하며 자신이 느끼는 변화에 주목해보면 더 게임을 잘 즐길 수 있지 않을까 싶기도 하다.

게임을 모두 끝내고 Specials 메뉴의 각 목표들을 달성하면 그 중 한 메뉴에서 게임 중 흘러나왔던 음악만 따로 듣는 것도 가능하다.

■ 게임하기
Posted by 초코2080
  1. CallmeNoob
    2010.08.02 18:34 [Edit/Del] [Reply]
    새 모으려면 끝까지 뒤로 가는 꼼수도 있군요 ㅋ
    노래가 전체적으로 굉장히 좋네요
  2. 팀버울프
    2010.08.02 20:19 [Edit/Del] [Reply]
    느낌도 좋고 마음이 편한해지는 게임이네요 ㅎㅎ
    처음할때 플렛포머 하듯이 점프타이밍 신경쓰며 했더니 몇번 걸려서 새도 날리고, 음표 몇개도 못먹기도 했는데
    앞에있는 물건을 뛴다기보다 음악을 편하게 들으면서
    기타, 피아노, 드럼 등의 멜로디에 손을 까닥거리면서 박자를 마춘다... 생각하니 쉬워지네요~ 음표도 다모으고 새도 다끌고다니고~
    • 2010.08.02 23:06 신고 [Edit/Del]
      점프 타이밍 신경쓰고 게임하면 음악도 잘 안 들리고 그렇죠. 자연스럽게 음악에 녹아들면서 변화를 즐길 수 있는 쪽으로 플레이해야 딱 느낌이 오더라구요.
  3. 대장
    2010.08.02 20:40 [Edit/Del] [Reply]
    음악을듣고 변하는 풍경 ..처음엔 잘몰랐습니다 플레이 도중에 글을읽고 플레이를 하는데

    그저 풍경이 바뀌는 구나 하였는데 두번쨰 다시할떄시 시작 화면부터 알겠더군요
    바삐 울리는 전화기 첫스테이지는 삭막한 도시,우울한음악,기운없는 플레이어
    하지만 도시에서 멀어지면서 활지차고 웃음을 띄는플레이어를 보니

    딱히 할말은 없지만 암울하네요 뭔가 ...
    • 2010.08.02 23:07 신고 [Edit/Del]
      어디론가 떠나는 걸로 볼 수도 있지만 첫 장면에서 보면 컴퓨터에 헤드폰을 연결하고 게임이 시작되잖아요. 기분의 변화를 표현한 거라고 볼 수 있겠죠. 지금 있는 공간을 변화시키는 음악의 영향력이 암울한 상황에 빛이 될 수도 있는 거겠죠.
  4. 공산명월
    2010.08.02 21:36 [Edit/Del] [Reply]
    와.. 편안하고..찬찬히 음악을 느낄수있는 플래시군요.. 명작이네요.. 좋은 플래시 보고갑니다.
  5. 2010.08.02 23:43 [Edit/Del] [Reply]
    왓다갓다 뒤로가면거꾸로 이거보니 인디게임인 브레이드가 생각나요
  6. Kaiba
    2010.08.03 00:09 [Edit/Del] [Reply]
    ㄴㅎ님,브레이드(Braid)는
    인디게임아닙니다!>_<
    플스용게임으로정식출시되어
    작품성은두말하면입아프고
    평론가및일반게이머에걸쳐온갖찬사를다받았고
    실제게임시장에서도만족할만한성적을거둔게임이라구영~_~
  7. 대장
    2010.08.03 03:07 [Edit/Del] [Reply]
    Braid 인디게임맞아요 ...

    Ka 님 말씀 보니까 인디게임은 언더에서 노는 게임이라는 인식이강한거같으신거같은데 ㅎ
    인디게임중에도 성적좋구요 ㅎ 값비싼 겄두있어요 ㅎ

    스팀에 등록되있는 장르정보 (장르: 인디, 캐주얼, 전략)
  8. 레이첼슨
    2010.08.03 19:27 [Edit/Del] [Reply]
    ㅎ 처음에 새를 먹어야 되는줄 알고 고생했는데,, ㅎ

    바보같네요
  9. ST
    2010.08.03 20:18 [Edit/Del] [Reply]
    마지막에 있는 스페셜은 내용이 뭔가요? 한번도 안걸리고 깨면 나오는거 같은데..

    인내심부족으로 저는 안되겠네요..
    • 2010.08.03 20:59 신고 [Edit/Del]
      처음부터 끝까지 중단 없이 하면 되는 것 같은데 전 해도 안 되더라구요; 뭐가 나오는지 모르겠네요.
    • PW
      2011.07.21 21:40 [Edit/Del]
      저도 그 스페셜을 보기위해서!!!!
      처음부터 끝까지 깼습니다만 초코님처럼 열리질 않아요 ㅠ ㅠ 궁금합니다...
  10. 지나가던 플래시게임 좋아하는 사람
    2010.08.03 22:42 [Edit/Del] [Reply]
    모,목이 없어!!!
  11. 의읭
    2010.08.20 19:46 [Edit/Del] [Reply]
    새를 어떻게 20마리나 모으죠 ㅠㅠㅠ 아무리해도 15마리가 최고... ㅠㅠㅠ 하나도 인틀렸는데도 20마리는 안모여요 ㅠㅠㅠ
    • 2010.08.20 22:30 신고 [Edit/Del]
      그게 좀 그런데 한 번에 끝까지 가면서 음표를 다 먹는다는 생각으로 했더니 20마리는 안 되었던 것 같은데 목표는 달성되어있더라구요.
  12. jh
    2010.12.04 19:03 [Edit/Del] [Reply]
    그냥 즐기다 보니 세계 2위가 되어있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안믿으실것같기도 하다만;
  13. 잎새
    2010.12.10 11:58 [Edit/Del] [Reply]
    너무 좋아서 벌써 다섯 번은 더 해 봤을 거에요.
    마음이 편해지는 게임이네요 ㅎㅎ
  14. 피기사
    2010.12.10 13:32 [Edit/Del] [Reply]
    으왕 ㅋㅋ 정말 마음이 편해지네요 ㅎㅎ

    음악도 정말 좋구요 ㅎㅎ
  15. 뚜러유.
    2011.01.19 14:40 [Edit/Del] [Reply]
    점프에 타이밍은 음악에 표현이 되어 있네요.. 예를 들어 기타의 스트로크라던지 피아노의 베이스 음이나 대표음이라던지..
    상당한 수작으로 보이네ㅛ^^;
  16. 호홍
    2011.04.07 15:41 [Edit/Del] [Reply]
    저도 새 먹어야되는줄 알고 열심히 했네요 ㅋㅋ 결국 한마리도 못모았답니다 ㅠ

공략, 의견을 댓글로 나눠보세요. 스포일러는 [spoiler]숨길 내용[/spoiler] 방식으로 작성해주세요.(☞ 사용방법 Click)

Name *

Password *

Blog, Homepage (생략 가능)

Comment

Admin 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