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퍼즐

펼쳐진 모험을 향해 - Back to Candyland: Episode 2

눈 앞에 모험으로 향하는 길이 펼쳐져있다. 길이 어디로 향하게 될지는 아직 알 수 없고 도중에 힘든 일도 겪게 되겠지만 한 발씩 나아가다보면 꿈 같은 목표에 도달하게 될 수도 있음을 안다.

발걸음을 떼는 것은 수고스럽다. 익숙함을 벗어나는 불편함이 있고, 무슨 일이 벌어질지 모르는 불확실함이 있고, 위험이 위협이 되기도 해서이다.

하지만 모험을 향한 동경을 가슴 속에 품고 살았다면 누구라도 그런 어려움을 무릅쓰고 여정을 떠날 것이라 생각한다.

게임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빛나는 목표를 향해 모험을 떠나는 일에 동경을 가지고 있을 거다. 새로운 게임은 항상 자신의 세계로 게이머를 초대하며 현실을 잊고 신나는 경험을 하게 해주니까.

Back to Candyland: Episode 2의 인트로와 함께 맵이 펼쳐지는 것을 보면 첫 레벨을 시작하기 전에 비슷한 느낌을 받을 수 있을 것 같다. 새롭게 도전할 퍼즐과 준비된 레벨들이 나를 기다리고 있구나 하며.

Back to Candyland: Episode 2

모험이 단지 게임에서만의 이야기는 아닐 거다. 자신의 삶 앞에 모험이 펼쳐지고 있는 것을 보았을 때도 마찬가지일 거라 본다.

눈 앞에 길이 열렸다. 즐거움과 어려움이 함께할 것이 보인다. 하지만 걱정 되지는 않는다. 우리는 수많은 경험을 통해 어려움을 끈기있게 견뎌낸다면 즐거움을 얻고 해피엔딩을 맞이한다는 것을 알고 있지 않은가.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