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리고 여린 여학생들, 자기 주장을 펴는데 소극적인 여성 그리고 내 여자에게는 따뜻하고 싶은 차가운 도시 남자들이라면 무심히 지나쳐서는 안 되는 문제가 하나 있다. 세 가지 범주에 포함되면서 약간이라도 궁금증이 생긴다면 아래에 소개되는 게임에 관한 이야기를 읽어보시길 바란다.

2006년 당시 18살이던 Jennifer Ann Crecente는 성적이 좋은 모범생이었다. 그렇지만 그녀는 우수한 학업 성취도에도 불구하고 다니던 학교를 졸업하지 못 했다. 같은 학교에 다니던 남자친구가 그녀를 살해했기 때문이다.

사건이 벌어진 후 그녀의 부모는 제니퍼의 이름을 따서 Jennifer Ann's Group이라는 자선 단체를 만들었고, 이 단체는 10대 데이트 폭력을 예방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노력의 일환으로 2008년부터 데이트 폭력 문제를 주제로 하는 게임 컨테스트를 열고 있다.

Grace's Diary는 Jennifer Ann's Group에서 주최한 10대 데이트 폭행 방지 게임 디자인 부문에서 1등을 차지한 게임이다.

Grace's Diary

목적성을 가진 작품이라면 다소 질이 떨어지는 경우가 있기 마련이지만 게임 자체가 좋지 않으면 언급하지도 않았을 거다. 사실 위에서 말한 사람들 말고도 다른 사람들이 흥미를 느낄 여지가 많은 게임이다. 등장하는 예쁜 캐릭터를 보는 것도 좋고, 이야기가 진행되는 방법도 괜찮다.

게임은 주인공인 그레이스가 친구 나탈리에게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지고 있다는 걸 감지하면서 시작된다. 친한 친구이지만 거의 한 달 동안 이야기를 나누지 못한 그레이스는 오늘은 꼭 나탈리와 대화를 해야겠다고 벼르고 있다. 둘이 만날 수 없었던 이유는 나탈리의 남자친구 켄 때문인 것 같다. 그리고 그 둘은 건강한 관계가 아닌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여러분은 그레이스를 도와 방안을 클릭하며 그녀가 아직 떠올리지 못한 기억들을 찾아줘야 한다. 나탈리와 관련된 물건을 찾을 때마다 지금까지 수상했던 나탈리의 행동에 대해 이해하게 된다.

게임은 거의 대사를 통해 진행되는데 클릭하는 순서도 사람마다 다를 수 있고 해서 모두 번역하기는 곤란하지만, 나오는 단어들은 크게 어렵지는 않은 편이다. 대략 어떤 일이 벌어지고 있는지 짐작하는 수준에서도 게임을 진행하는데는 큰 무리가 없을 것 같다.

우측 하단에는 세이브, 음소거, 메뉴로 나가기 버튼이 있다. 세이브는 좌측 상단에 메모 이벤트가 벌어질 때마다 해주는 것이 좋다. 세 가지 엔딩 중 적절한 엔딩을 보지 못했다면 로드하고 해당 대화가 있기 전으로 게임을 돌릴 수 있다. 이미 들었던 대화는 Ctrl키를 눌러 빠르게 넘길 수 있다.

엔딩으로 가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나탈리의 문제를 어떻게 해결해야 할 것인지, 나탈리는 스스로 어떤 다짐을 해야 하는지 생각해보게 된다.

- 힌트를 찾거나, 내용을 알아보는데 어려움을 느끼시는 분들은 언제나 활짝 열린 댓글을 통해 도움을 요청하시길

■ 게임하기

Play

Posted by 초코2080
  1. 바나나맛우유
    2010.06.01 22:23 [Edit/Del] [Reply]
    끙..제가 재일 어려워하는 조사류의 게임이군요
  2. 팀버울프
    2010.06.02 01:54 [Edit/Del] [Reply]
    나탈리아를 살릴수가 없어요 ㅠㅠ 계속 배드앤딩만....흐허헝 ;ㅁ;
  3. 포도맛농약
    2010.06.02 03:53 [Edit/Del] [Reply]
    혹시 전에는 아무 단서도 안주던 물건이 다른걸 보고 오면 단서를 주기도 하나요?
    • 우왕
      2010.06.02 08:46 [Edit/Del]
      네. 그런것도 있는거 같던데요
    • 0system
      2010.06.02 17:18 [Edit/Del]
      몇개가 그렇습니다.

      [spoiler]1.테니스라켓을 보고 그레이스&나탈리 사진을 보면 적잖은 충격을 받으면서 증거를 얻습니다.
      2.컴퓨터를 만지작거리고 책꽂이를 뒤지면 목적의 포스터를 보게 됩니다.
      [/spoiler]
  4. 우왕
    2010.06.02 08:47 [Edit/Del] [Reply]
    근데 300회 특집은 없는건가요. ㅋㅋㅋ
    • 2010.06.02 10:22 신고 [Edit/Del]
      300회 특집은 딱 뭐 생각나는게 없어서요; 디자인 변경을 하려고 했는데 시간이 좀 부족하고 그래서; 뭔가 하긴 해야 할 것 같은데 말이죠.
  5. 0system
    2010.06.02 09:29 [Edit/Del] [Reply]
    주제가 좀 씁쓸하네요.그래도 증거들 다 찾고 루트 잘 타면 매우 유쾌한 엔딩으로 가니까 그래도 기분은 좋네요.(주제가 씁쓸한 만큼 해피엔딩을 달성했을때의 그 기쁨은 이루 말할 수 없습니다.)

    몇년 전에도 데이트폭력에 관해서 SBS에서 방송을 한 적이 있었습니다.되돌아보면 그 프로를 봤을 때 가장 빡치지 않았나 싶네요.(여동생이 있어서 더 그랬나봅니다.)
    이유가 어쨌든 폭력을 행사하는 건 쓰레기입니다.방송때도 그랬지만 그것들은 죄책감도 없었고 사랑과 집착을 구별하지도 못했습니다.그러니 거리낌없이 살인까지 저지르죠.제가 만약 피해여성이었다면 무슨 방법을 써서라도 쳐죽였을겁니다.(실제로 데이트 폭력을 견디지 못해 남친을 살해한 여성의 이야기도 나왔습니다.아마 선처해주지 않았을까 했었습니다.)

    사랑과 집착을 구별못하는 사람은 어느 누구도 사랑할 자격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질문-엔딩이 3가지라고요?그러면 해피엔딩,배드엔딩 말고 또 있단말인가요?
    [spoiler]제가 본 해피엔딩은 나탈리가 켄을 버리는거였습니다.사실 이게 진엔딩 아닐까요?켄같은 놈들은 사실 갱생가능성 자체가 없습니다.[/spoiler]
    • 2010.06.02 10:21 신고 [Edit/Del]
      중간에 분기점이 있으니까요. 다른 선택을 하면 3가지 종류를 볼 수 있어요. 세이브 해뒀으면 이것저것 눌러보기만 하면 될텐데요.
    • 0system
      2010.06.02 17:19 [Edit/Del]
      3개의 엔딩을 다 봤습니다.결국 해피엔딩은 하나뿐이고 나머지는 배드엔딩이네요.

      게임제작자가 생각한 게 제가 생각한 것과 똑같았습니다.
  6. 민간인
    2010.06.02 09:35 [Edit/Del] [Reply]
    흐흑 ㅋㅋㅋㅋㅋㅋㅋㅋ공책에 적는게 베드엔딩인가요
    흐흐흐흐흑 ㅋㅋㅋㅋㅋㅋㅋㅋㅋ
  7. 재밌게 했습니다.
    2010.06.02 18:47 [Edit/Del] [Reply]
    엔딩 다 봤는데, 좋았습니다.
    혹시 이 게임 말고 다른 게임들도 플레이 해볼 수 있을까요?
    저 사이트에 가면 다른 게임도 볼 수 있나요?
  8. Grot
    2010.06.02 23:41 [Edit/Del] [Reply]
    memo가 총 몇개 필요한지 가르쳐주세요 ㅠㅠ

    지금 세개를 찾았는데 배드엔딩만 떠요..... 나탈리 ㅠㅠ
    • 2010.06.02 23:45 신고 [Edit/Del]
      하나 더 찾으시면 될 것 같은데요. 눌렀던 것도 다시 눌러보세요~
    • Grot
      2010.06.03 00:13 [Edit/Del]
      mess한 부분 밑에 파티 관련 종이가 있었군요!

      가까이 있어서 구분을 못했습니다....

      이렇게 해피엔딩을 보니 나머지 하나 배드앤딩은 보기 싫네요 ㅎㅎ

      저도 청소년이지만 실제로 이러한 일이 주변에서 일어나고 있다는 게 실감이 나지 않아요 ㅠㅠ

      저에게 있어서 큰 도움이 된 게임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9. 포효하는파리
    2010.06.03 20:50 [Edit/Del] [Reply]
    음...
    언제 공포게임도 하나 찾아주세요 ㅠㅠ
  10. 으으
    2010.06.05 04:07 [Edit/Del] [Reply]
    메모 총 몇개 찾아야 되나요ㅜㅜ?

    [spoiler]파티, 스타일, 포스터 3개나왔는데 더있는지ㅜㅜ[/spoiler]
    • 일반인
      2010.06.05 14:47 [Edit/Del]
      휴대폰 찾으셔야되요
      [spoiler]휴대폰누른다음 나중에 거는거 누르시면 되요[/spoiler]
  11. djtjdhkdu
    2010.06.05 13:58 [Edit/Del] [Reply]
    아..

    사이트의 동영상들도 슬프고..

    무엇보다 음악이 너무 슬프네요.

    왠지 게임 하면 미간에 주름생길거같아서 이 게임은 상당히 재미있겠지만,

    왠지 패스하게 되네요.

    구더기가 무서워서 장 못담그겠는.. <


    서로 안맞으면 놓아줘야하는건데... D:
    • 2010.06.05 19:48 신고 [Edit/Del]
      자기 의사 표현을 어떻게 해야 하며, 상황이 이렇게 돌아가면 좋지 않은 신호라는 걸 알려주는 거니까요. 세상에 나쁜 일도 벌어지고 있다는 걸 아는 게 가끔 도움이 되죠.
    • 0system
      2010.06.06 21:39 [Edit/Del]
      그래도 해피엔딩으로 가면 기분이 매우 상쾌해집니다.플레이하면서 여태껏 찝찝하고 더러웠던 기분이 한방에 날아가죠.

      배드엔딩이 2개 있는데 증거부족이나 루트잘못가서 가는 배드엔딩은 그러려니 하는데,증거 다 찾고도 마지막 선택을 잘못해서 가는 배드엔딩은 여태껏 찝찝하고 더러웠던 기분까지 더해져서 기분 개잡칩니다.
  12. Koreveller
    2010.06.08 15:39 [Edit/Del] [Reply]
    엔딩을 2개 봤는데.. 나머지 하나는 뭔지 모르겠군요

    제가 본 엔딩은 ([spoiler]1. 나탈리가 켄을 버린 경우 2. 일기 적는 경우 [/spoiler]) 군요.

    나머지 하나는 뭔가요;;?
  13. Jugis
    2010.06.09 02:06 [Edit/Del] [Reply]
    초코님 평 보고 이게임은 정말 해보고싶은데... ㅎㅎ 시험끝나면 해볼려고 기다리고 있습니당 -ㅅ-ㅋㅋ
  14. 암ㅇ람ㅇ
    2010.10.20 23:25 [Edit/Del] [Reply]
    많은 덧글이 달렸지만, 어쨌든, 좀 주제가 그렇네요.
    엔딩이 3가지라고요? 제가 본 엔딩은 해피/배드인데...
    근데 정말 ... 켄도 켄이지만 나탈리도, 좀, 뭐랄까 "사랑" 때문인지는 몰라도
    그런 취급 당하고도 아무 말 안 한다는건;
  15. 암ㅇ람ㅇ
    2010.10.20 23:33 [Edit/Del] [Reply]
    앙 SSyba! 나머지 엔딩은 최악 엔딩이었군요! 아햏 안 보는게 나았어 아햏
  16. Ran
    2011.01.19 00:06 [Edit/Del] [Reply]
    엔딩 2개 보고 나머지 하나를 미친듯이 찾은결과...

    세상엔 모르는게 약인게 참 많습니다;;;
  17. 세아
    2011.02.03 19:54 [Edit/Del] [Reply]
    ㅋㅋㅋㅋ 영어가 딸려서 이해가 안돼요 ㅋㅋㅋㅋㅋㅋㅋㅋ
    뭐 대충은 알겠는데 도대체가 ㅋㅋㅋ
  18. 음메
    2011.07.05 15:04 [Edit/Del] [Reply]
    켄 깪쌖끼ㅡㅡ!

공략, 의견을 댓글로 나눠보세요. 스포일러는 [spoiler]숨길 내용[/spoiler] 방식으로 작성해주세요.(☞ 사용방법 Click)

Name *

Password *

Blog, Homepage (생략 가능)

Comment

Admin 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