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같이 무더운 여름철에는 역시 납량특집이 제격이다. 그리고 Chocogames에서 다룰만한 납량특집이라면 역시 공포게임만한 아이템이 없다. 신작 공포게임 하나 나오지 않고 이렇게 여름이 지나가버리는 것인가 하던 순간에 여러분 곁에 찾아온 무서운 게임을 소개한다.

Silent Hill: Room 304은 공포를 느끼게 하는 게임으로 유명한 사일런트힐을 기반으로 제작된 Point and Click 호러 게임이다.

Silent Hill: Room 304

주인공은 자신이 누구인지 잊어버린 채로 숲속에서 깨어난다. 난 누구이며 여기는 또 어디고 어떻게 왔는가를 궁금해 하며 숲속을 돌아다니다 보면 사일런트힐의 대표 명물 안개가 주변을 가리기 시작한다.

Silent Hill: Room 304 02

Silent Hill: Room 304은 장면 장면이 직접 찍은듯한 사진으로 이뤄져있어 게임의 완성도와 상관없이 실감나는 현장감이 느껴진다. 공포 분위기를 책임지는 건 뿌옇고 음산한 사진뿐이 아니다. 무서움을 가장 강하게 느끼게 하는 요소는 사운드이다. 무거운 배경음과 실감나는 목소리 연기를 듣다보면 어느 새 게임에 빠져들게 된다.

Silent Hill: Room 304 03

완성도 이야기를 했는데 사일런트 힐: 룸 304는 사실 소개해야 하나 말아야 하나가 고민될 정도로 아슬아슬한 수준을 유지하는 게임이다. 이야기를 진행할 단서 찾기가 만만치 않은 편인데 난이도의 문제라기 보다는 게임 설계의 문제 때문이다. 그렇지만 자신이 가진 장점만은 잘 살리고 있다. 공포게임으로서 자신이 해야 할일 그것만은 제대로 수행한다.

게임을 어떻게 이끌어가야 할지 다소 난감하게 여겨질 수 있어 첫 부분에 대한 힌트를 드리는 게 좋을 것 같다. 숲을 지나 나오는 아파트에서 도움을 요청하는 사내를 만나기 위해서는 건물 지하에서 열쇠를 찾아야 한다. 지하에 그런 물건이 있나 싶을 정도로 눈에 잘 띄지는 않지만 달리 갈 곳이 없으니 찾기 어렵지는 않으실 거다.

Silent Hill: Room 304 04

그를 만나 이야기를 진행하다보면 사일런트 힐: 룸 304가 무서운 공포게임이라는 사실이 드러나기 시작한다. 마지막으로 이 말을 꼭 해야겠다. 게임 진행은 꼭 밤에 불 꺼넣고, 스피커 볼륨은 잔뜩 올리거나 헤드폰을 사용하며 하시길 바란다.

■ 게임하기
Posted by 초코2080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아키다
    2010.08.14 15:43 [Edit/Del] [Reply]
    Mong님 감사합니다 덕분에 엔딩봤네여 ㅎ
    그리구 엔딩 정확한 내용이 뭔지 궁금하네여 정황은 대충 알겠지만은 자세한 독해를 못해서ㅠ
  3. 2010.08.14 17:37 신고 [Edit/Del] [Reply]
    공략이 대강 다 올라온 것 같은데 한 번 쭉 정리해보겠습니다. 딱 필요한 부분만 적어뒀는데 실제로는 더 돌아다녀야 할 거예요.
    [spoiler]아파트까지 간 후 지하실에서 열쇠 입수 - 304호에서 Adrian과 대화를 나눈다. - 306호에서 열쇠 입수 - 학교로 가 열쇠로 문을 열고 들어간다. - 화장실에서 열쇠를 얻는다. - 교장실 문을 열고 들어간다. - 교실 벽에 있는 단서로 암호를 입력한다. (? = : @) - 2005년 2월 17일 기록을 살펴본다. - 다시 Adrian에게 돌아가 대화를 나눈다 - 숲으로 돌아가 길이 갈라지는 지점 우측에서 열쇠를 얻는다. - Cabin에 들어간다 - 다락 금고에서 테이프를 얻는다. (모텔에 있던 암호 3519) - 부엌에서 테이프를 듣는다. - 아파트 304호로 돌아간다.[/spoiler]
  4. 지나가던 플래시게임 좋아하는 사람
    2010.08.17 16:45 [Edit/Del] [Reply]
    꺄아악!!슈발!!!

    결국 그 괴물의 정체는 뭔가요?
  5. ㅇㅇ
    2010.08.17 20:23 [Edit/Del] [Reply]
    왜 교장실의 기록을 살펴봐도 학교에서 못나갈까요? 기록도 그냥 정지화면이네요 ;;
  6. 대체 괴물은
    2010.08.18 15:08 [Edit/Del] [Reply]
    대체 괴물의 정체는 뭐라는거지??
  7. 2010.08.18 22:29 신고 [Edit/Del] [Reply]
    사일런트힐 해보셨으면 알겠지만 괴물 정체는 [spoiler]자신의 죄의식이 겉으로 표현된 모습이기도 합니다. 그런 걸 수 있겠죠.[/spoiler]
  8. 이레
    2010.09.02 19:59 [Edit/Del] [Reply]
    http://cafe.naver.com/bestplayer1.cafe?iframe_url=/ArticleRead.nhn%3Farticleid=3093
    무서울거같은데 넘궁금해서 요기에서 공략보고 왔어욤 ㅋㅋ 괴물의 정체가그런거일수있다면 그화장실에서 본그것도그런류일까요??
  9. Fire
    2010.09.04 13:14 [Edit/Del] [Reply]
    내용이 [spoiler]셔터아일랜드 같아요 ㅎ[/spoiler]
  10. 길길이
    2010.11.28 18:58 [Edit/Del] [Reply]
    화장실에 누가 생리를 해놨어!
  11. ang
    2011.08.06 20:16 [Edit/Del] [Reply]
    사일런트힐 영화도 있던데 그거랑 관련있는건가요?
  12. ang
    2011.08.06 21:03 [Edit/Del] [Reply]
    [spoiler]음.. 마지막 엔딩 뭔지;; 무서워서 제대로 안보고 있었더니.. 자기가족 죽이고 후회한다그러고 미안하다하고 그러다가 갑자기 밖으로 나가지고 끝나던데 방에갇혀있던 남자 어떻게된거죠??;[/spoiler]
  13. 오메가더승~
    2011.08.11 12:13 [Edit/Del] [Reply]
    흑.. 다깻는데 마지막에 흑흑.. 그 골룸같은 새끼 때문에 졸라
    심장이 터질 뻔했음.... 나 이게임 처음해봐서 1시간은 더걸렸음.
    ㅠㅠ 지금도 심장이...
  14. 앤딩이..ㅠ
    2011.11.23 21:47 [Edit/Del] [Reply]
    앤딩이.. 생각보다 슬프네요.. 골륨 깜놀 ㄷㄷㄷ;;
  15. 게임러브
    2012.01.11 18:31 [Edit/Del] [Reply]
    아 왠지 무서워 보여ㅜㅜ
  16. 어이쿠야.
    2012.01.20 23:58 [Edit/Del] [Reply]
    고 마을로 들어가자마자 정면으로 보이는 갈색벽돌 건물로 들어가

    그리고나면 어디선가 헬미!헬미! 소리치는 남자의 목소리가 들리면서 계단이 나온다

    먼저 계단위 문이 아닌 계단의 옆 안쪽 문을 열어라. 그러면 아래로내려가는 지하계단이 나온다

    그 계단끝에는 문이있는데 그곳애 들어가면….


    공사가 덜마무리된듯한 지하가 나온다.ㅋ

    이제 열쇠를 찾아야 겠지? 간절하게 도와달라 외치는 목소리의 남자가 갇힌방의 열쇠를.

    열쇠는 가장먼저 눈에 띄는 천장에서 내려온 저 하얀 줄 끝에 달려있다.
    (자세하게 보시면 줄의 끝이 뭉툭한것이 보일거다. 줄은 천장에서 내려와있다. 살짝왼쪽.)

    이제 열쇠를 먹었으면 건물안으로 들어왔을때의 첫화면에서 보인 계단 위 문을 클릭하라

    그러면 양옆에 두개의 방문이 나올거다. 왼쪽방은 이따가 열쇠찾으러 들어가고 지금은 오른쪽방으로 들어가자.
    (방금 지하에서 얻은 금빛 열쇠가 이곳에서 사용되는걸 보수있다.)..

    어쨋든 오른쪽 방문을 열고들어가면 정면에 또 빛이새어나오는 문이나오는데. 그럼 그 방문을 클릭해주세요

    그럼 그남자가 당신에게 말을 걸거다. 대충 남자이야기를 간추려보자면

    「나의 이름은 Adrian. 이틀전 휴식을 위해 아내와 아들과 함께 이곳, 사이트힐에 왔었습니다.
    제 소유인 숲의 오두막집에서 휴식을 취할 생각이였죠,(처음의 네갈래길의 왼쪽길로 가면 그 오두막이 나옵니다 )
    그러나 곧 붉은눈의 피투성이의 " 악마들"이 나타나 우릴 공격했고, 나는 그와중에 한쪽 다리를 잃게 되었습니다.
    "그악마들"이 우릴 쫒아오자 우린 잠시 흩어지기로 했고 제 아들은 도움을 구하기위해 학교로 갔습니다.
    어째선지 제가 이방에 들어오자마자 방문은 스스로 잠겼고 나는 이방에 갇혀버렸습니다. 나의 가족을 이리 데려다주세요!」

    자. 이제 갈곳은 정해졌다. 학교!, 그러나 그전에 열쇠먼저 찾아야 겠지? 전으로 돌아가 이번엔 왼쪽방에들어가라

    쓰래기 더미가 나온다, 그렇지만 이 쓰러기 더미 안에 열쇠가..!! 없다. 벽에 있다 벽에.

    방문을 중심으로 왼쪽과 오른쪽을 나누어 설명하겠다. 왼쪽의 벽에 이상한 종이를 떼넨 자국이 있을거다 그것을 클릭.

    정 못찾겠으면 왼쪽의 벽을 마구 클릭하시면 된다.(아마)

    이제 학교로 가자. 학교는 남자가 갇혀있던 갈색벽돌건물 왼쪽 끝을 클릭하고 또 길게 느려뜨진 나무들사이길을 클릭하시면

    나오게된다. 자, 학교로 들어가라. 가운데 문 클릭! 학교 복도가 나오게된다. 가장눈에 띄는 오른쪽벽 첫번째 문은 교실이다

    교실은 패스워드의 힌트를 얻을 수있는 곳인데 그냥 패스워드는 내가 알려주겠다 . 귀찮.. 우리가 가야할곳은..

    왼쪽벽쪽의 첫번째 문을 클릭하면 나오는 화장실. 화장실에 들어가시면. 왼쪽에 문들이있을거다. 그리고 어떤문은 살짝열려있지,

    그문을 클릭하시면... 피범벅의 변기가 나온다. 윽,하고 도망가시면 게임오버고. 변기가운데 물을 클릭해라. 그리고 열쇠획득!

    이제 열쇠를 얻었으니 새로운 길을 가야겠지? 다시 학교 복도 사진으로 돌아오셔서 복도끝 철문으로 들어가라. 그리고 나오는

    흰방문도 클릭하시면 대충 교사실로 보이는 곳이 나온 (여기서 열쇠사용) 그리고 모니터 클릭, 패스워드는 「?=:@」

    그리고 가운데 ARXCHIVE를 클릭!, 날짜목록이 나올거다. 오늘이 2월19일이니 남자가 갇힌 이틀전, 2005.02.17를 클릭해라

    그리고 NEXT_CAH를 클릭. 몇번하다보면 화장실 cctv 영상이 나올건데 그걸 계속 봐라. 그럼 그악마 등장.

    자, 이제 학교를 나와라. (참, cctv본다음 다시 화장실들어가면 죽는다. 그렇지만 들어가기전 화면으로 다시돌아가니 걱정 ㄴ.)

    이제 그 남자가 갇혀있는 방으로 돌아가라. 학교에서 당신의 아들을 못봤다하면 남자는 요구할것이다. 오두막을 수색해주세요.

    자. 오두막집으로 가자. 마을 을 벗어나 숲의 네갈래길의 왼쪽길로 가면 오두막은 나온다. 하지만 잠겨있다. 열쇠를 찾자.

    열쇠는 네갈래길의 오른쪽 위 길과 오른쪽 아래 사이의 수풀(?)사이에 숨겨져있다. 그주변을 마구클릭하면 나올지도.

    어쨋든 오두막으로 가자!, 오두막으로 들어가자마자 계단위 다락방으로 들어가라 그곳 가운데에는 금고가 있을것이다.

    패스워드는 3519./이거찾는다고 별지랄을 다했다./ 어쨋든 테이프 획득. 그리고 이번엔 오두막 첫화면에서 오른쪽 아래 문으로

    들어가서 계속 앞으로 전진하라. 계속전진하다보면 더이상 방문이 없는 집무실같은 공간이 나온다. 그럼 집무실 책상위에는 카세트가 있다.

    카세트를 클릭. 그리고 정말 어이없는 진실을 당신은 마주하게된다. 나도 이거듣고 존나 어이없었다. 자 이제 남자의 방으로 가자.

    이것으로 공략은 끝이다.
  17. 어이쿠야.
    2012.01.21 00:00 [Edit/Del] [Reply]
    일단 네갈래 길를 거쳐 마을까지 와라.(네갈래길중 오른쪽길은 마을, 왼쪽길은 오두막집)

    그리고 마을로 들어가자마자 정면으로 보이는 갈색벽돌 건물로 들어가

    그리고나면 어디선가 헬미!헬미! 소리치는 남자의 목소리가 들리면서 계단이 나온다

    먼저 계단위 문이 아닌 계단의 옆 안쪽 문을 열어라. 그러면 아래로내려가는 지하계단이 나온다

    그 계단끝에는 문이있는데 그곳애 들어가면….


    공사가 덜마무리된듯한 지하가 나온다.ㅋ

    이제 열쇠를 찾아야 겠지? 간절하게 도와달라 외치는 목소리의 남자가 갇힌방의 열쇠를.

    열쇠는 가장먼저 눈에 띄는 천장에서 내려온 저 하얀 줄 끝에 달려있다.
    (자세하게 보시면 줄의 끝이 뭉툭한것이 보일거다. 줄은 천장에서 내려와있다. 살짝왼쪽.)

    이제 열쇠를 먹었으면 건물안으로 들어왔을때의 첫화면에서 보인 계단 위 문을 클릭하라

    그러면 양옆에 두개의 방문이 나올거다. 왼쪽방은 이따가 열쇠찾으러 들어가고 지금은 오른쪽방으로 들어가자.
    (방금 지하에서 얻은 금빛 열쇠가 이곳에서 사용되는걸 보수있다.)..

    어쨋든 오른쪽 방문을 열고들어가면 정면에 또 빛이새어나오는 문이나오는데. 그럼 그 방문을 클릭해주세요

    그럼 그남자가 당신에게 말을 걸거다. 대충 남자이야기를 간추려보자면

    「나의 이름은 Adrian. 이틀전 휴식을 위해 아내와 아들과 함께 이곳, 사이트힐에 왔었습니다.
    제 소유인 숲의 오두막집에서 휴식을 취할 생각이였죠,(처음의 네갈래길의 왼쪽길로 가면 그 오두막이 나옵니다 )
    그러나 곧 붉은눈의 피투성이의 " 악마들"이 나타나 우릴 공격했고, 나는 그와중에 한쪽 다리를 잃게 되었습니다.
    "그악마들"이 우릴 쫒아오자 우린 잠시 흩어지기로 했고 제 아들은 도움을 구하기위해 학교로 갔습니다.
    어째선지 제가 이방에 들어오자마자 방문은 스스로 잠겼고 나는 이방에 갇혀버렸습니다. 나의 가족을 이리 데려다주세요!」

    자. 이제 갈곳은 정해졌다. 학교!, 그러나 그전에 열쇠먼저 찾아야 겠지? 전으로 돌아가 이번엔 왼쪽방에들어가라

    쓰래기 더미가 나온다, 그렇지만 이 쓰러기 더미 안에 열쇠가..!! 없다. 벽에 있다 벽에.

    방문을 중심으로 왼쪽과 오른쪽을 나누어 설명하겠다 왼쪽의 벽에 이상한 종이를 떼넨 자국이 있을거다 그것을 클릭.
  18. 어이쿠야.
    2012.01.21 00:01 [Edit/Del] [Reply]
    =============================================222222=============================

    정 못찾겠으면 왼쪽의 벽을 마구 클릭하시면 된다.(아마)

    이제 학교로 가자. 학교는 남자가 갇혀있던 갈색벽돌건물 왼쪽 끝을 클릭하고 또 길게 느려뜨진 나무들사이길을 클릭하시면

    나오게된다. 자, 학교로 들어가라. 가운데 문 클릭! 학교 복도가 나오게된다. 가장눈에 띄는 오른쪽벽 첫번째 문은 교실이다

    교실은 패스워드의 힌트를 얻을 수있는 곳인데 그냥 패스워드는 내가 알려주겠다 . 귀찮.. 우리가 가야할곳은..

    왼쪽벽쪽의 첫번째 문을 클릭하면 나오는 화장실. 화장실에 들어가시면. 왼쪽에 문들이있을거다. 그리고 어떤문은 살짝열려있지,

    그문을 클릭하시면... 피범벅의 변기가 나온다. 윽,하고 도망가시면 게임오버고. 변기가운데 물을 클릭해라. 그리고 열쇠획득!

    이제 열쇠를 얻었으니 새로운 길을 가야겠지? 다시 학교 복도 사진으로 돌아오셔서 복도끝 철문으로 들어가라. 그리고 나오는

    흰방문도 클릭하시면 대충 교사실로 보이는 곳이 나온 (여기서 열쇠사용) 그리고 모니터 클릭, 패스워드는 「?=:@」

    그리고 가운데 ARXCHIVE를 클릭!, 날짜목록이 나올거다. 오늘이 2월19일이니 남자가 갇힌 이틀전, 2005.02.17를 클릭해라

    그리고 NEXT_CAH를 클릭. 몇번하다보면 화장실 cctv 영상이 나올건데 그걸 계속 봐라. 그럼 그악마 등장.

    자, 이제 학교를 나와라. (참, cctv본다음 다시 화장실들어가면 죽는다. 그렇지만 들어가기전 화면으로 다시돌아가니 걱정 ㄴ.)

    이제 그 남자가 갇혀있는 방으로 돌아가라. 학교에서 당신의 아들을 못봤다하면 남자는 요구할것이다. 오두막을 수색해주세요.

    자. 오두막집으로 가자. 마을 을 벗어나 숲의 네갈래길의 왼쪽길로 가면 오두막은 나온다. 하지만 잠겨있다. 열쇠를 찾자.

    열쇠는 네갈래길의 오른쪽 위 길과 오른쪽 아래 사이의 수풀(?)사이에 숨겨져있다. 그주변을 마구클릭하면 나올지도.

    어쨋든 오두막으로 가자!, 오두막으로 들어가자마자 계단위 다락방으로 들어가라 그곳 가운데에는 금고가 있을것이다.

    패스워드는 3519./이거찾는다고 별지랄을 다했다./ 어쨋든 테이프 획득. 그리고 이번엔 오두막 첫화면에서 오른쪽 아래 문으로

    들어가서 계속 앞으로 전진하라. 계속전진하다보면 더이상 방문이 없는 집무실같은 공간이 나온다. 그럼 집무실 책상위에는 카세트가 있다.

    카세트를 클릭. 그리고 정말 어이없는 진실을 당신은 마주하게된다. 나도 이거듣고 존나 어이없었다. 자 이제 남자의 방으로 가자.

    이것으로 공략은 끝이다.
  19. dasdfw
    2014.07.21 15:46 [Edit/Del] [Reply]
    피묻은변기는 엿먹고 죽었습니다
  20. 고놈
    2014.08.14 10:26 [Edit/Del] [Reply]
    피묻은변기는 주인이 피똥싸고 그피를발라서그래
    그서피묻은변기는엿먹고고인이되었슴다

공략, 의견을 댓글로 나눠보세요. 스포일러는 [spoiler]숨길 내용[/spoiler] 방식으로 작성해주세요.(☞ 사용방법 Click)

Name *

Password *

Blog, Homepage (생략 가능)

Comment

Admin 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