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체불명의 함정 같은 공간. 여기가 어디인지 무엇을 하는 장소인지 알아보려고 머리를 굴리기도 전에 한 목소리가 들려온다. “살고 싶으면 내 말을 따라라. 일단 움직이려면 방향키를 눌러라.”

곧, 그의 말은 거짓말임이 드러난다. 방향키를 눌러봐야 변하는 건 아무 것도 없다.

Depict1은 이런 어처구니 없는 상황으로 시작된다. 자신이 어떤 게임인지, 게임의 내용이 무엇인지 밝히지도 않고 대뜸 거짓말로 플레이어를 속이기 시작하는 엉뚱함으로 당혹스러움을 느끼게 된다. 게임의 기본 규칙은 그야말로 기본 규칙으로 모두에게 공개하는 것이 당연한 일이지만 플레이어가 조작법을 알아가는 과정까지 게임의 일부가 되었다.

Depict1

목소리는 다시 말한다. 빛줄기는 현재의 상황을 되돌릴 뿐 빠져나가려면 다른 길을 찾아야 한다고. 같은 자리를 방황하다 어쩔 수 없이 빛줄기 쪽으로 다가가면 다시 그의 말은 거짓이었음이 밝혀진다.

Depict1 02

게임을 시작하고 이렇게 해라 저렇게 해라 하고 알려주는 존재는 열에 아홉은 조력자가 되어주지만 Depict1에서는 그런 것 같지가 않다. 그는 끝없이 거짓말을 해 대며 플레이어를 혼란스럽게만 한다.

Depict1 03

하나부터 열까지 스스로 알아가며 앞으로 진행해 나가면 본격적으로 위험한 상황이 시작되고 게임이 게임다워진다. 그러는 동안 목소리는 진행 방법 이외에 여러 가지 이야기를 해나간다. 믿을 수 없는 상대이기는 하나 주인공에게 잘 해주려는 것처럼 보이기도 하고, 여전히 악질적인 거짓말쟁이로 보이기도 한다.

아무튼 분명한 건 그의 존재가 게임의 색깔을 정한다는 것이다. Depict1을 퍼즐 플랫포머라고 부르기는 곤란한 것이 출구를 찾기 위해 복잡한 문제를 풀며 해결 방법을 찾는 과정이 존재하지는 않는다. 그렇지만 출구로 나가는 과정이 쭉 뻗은 길을 따라가는 것처럼 쉽지도 않은 건 목소리가 던지는 말을 믿건 안 믿건 그가 한 말이 플레이에 영향을 끼치기 때문이다.

Depict1 04

엔딩을 향해 나가는 길은 필연적으로 그의 정체가 무엇인지 알아내는 길과 연결된다. 주인공을 위하는 것처럼 보이기도 하고, 오로지 거짓말 밖에 할 줄 아는 것이 없어 보이기도 한 그는 누구일까. 엔딩은 두 가지 버전이 있다. 다른 엔딩이 존재한다는 말 또한 거짓말일 것 같고 끝없이 게임 속을 방황하게 하려는 것처럼 보이지만 모든 진실을 알아낼 진짜 엔딩이 숨겨져있는 것은 사실이다. 마지막 스테이지로 이르는 길을 스스로 찾아냈듯 진짜 엔딩을 찾아내는 것도 플레이어의 몫이다.

Posted by 초코2080
  1. 트랩
    2010.08.06 22:24 [Edit/Del] [Reply]
    그야말로 트랩게임이네요

    You just activated my trap card!
  2. 트롬롬
    2010.08.07 00:45 [Edit/Del] [Reply]
    와.... 근데 배경음악때문에 자꾸 소름돋네요
  3. 오끼
    2010.08.07 01:05 [Edit/Del] [Reply]
    진엔딩이 있나 계속 찾았지만 디셉션인걸 보고 이거마저도 트랩인가 생각했어요. 혹시 보신분 있으면 비밀로 알려주세요 ^^;
  4. 아아
    2010.08.07 01:34 [Edit/Del] [Reply]
    엔딩 2개는 봤는데 뭐가 또있나보죠? 성취 과제에 있던데 이것도 낚시인가요?
  5. 타이거
    2010.08.07 13:35 [Edit/Del] [Reply]
    거짓을 꺠뜨리세요
  6. 쿠리오
    2010.08.07 13:55 [Edit/Del] [Reply]
    두번째 엔딩 좀더 자세한 설명

    [spoiler]

    영원히 갇히는 엔딩이 나오는 마지막 스테이지에서

    빛 기둥 앞에서 기다리다보면 빛 기둥이 없어집니다. 그러면 그 뒤쪽의 숨겨진 통로를 이용해 가서 가시 두개를 먹고

    가시 '한개만' 이용해서 다음으로 넘어갑니다.

    그럼 이제까지 말해오던 게 튀어나오는데

    이건 자신의 행동을 정확히 거울상으로 따라합니다만.

    유일하게 '가시를 쏘는 행동'을 따라하지 못합니다.

    아까 남겨온 가시를 쏘면서 동시에 왼쪽이나 오른쪽을 입력해서 어긋나게 만들어 가운데 함정으로 떨어지게 만들면 됩니다.

    [/spoiler]
  7. CallmeNoob
    2010.08.07 15:49 [Edit/Del] [Reply]
    엔딩 2개 다 봣네요....
  8. 피쉬
    2010.08.07 16:30 [Edit/Del] [Reply]
    '거울' 퍼즐은 이렇게 깨면 됩니다
    [spoiler]건드리면 죽는 '보석' 위를 지날 때 분신에게 바늘 던지면 됩니다 바늘 던지는 순간 잠깐 멈추는걸 이용[/spoiler]
  9. Kaiba
    2010.08.08 22:11 [Edit/Del] [Reply]
    loved가생각났어요ㅋㅋ
  10. 다깸
    2010.09.03 20:13 [Edit/Del] [Reply]
    다깼네요 콩에서봤는데 kongregate 영어로 다른분들이 공략올렸더군요
    HOW TO GET THE TWO ENDINGS: 1st ending: just walk into the beam at the "last" level. 2ne ending: walk up to the beam but DO NOT enter it, wait for a few seconds and the beam will dissipate, allowing you to walk past it. You can defeat the final boss by jumping over the "gems" and firing a spike in mid-air when you above them, you will be frozen in mid-air but you clone won't be and will fall to his death. (just make sure you evade them after you un-freeze). WELL DONE: YOU ARE NOW FREE!
    두개의엔딩을얻는법:첫째:마지막레벨에서 빔속으로들어가라 둘째:빔앞으로는가지만 들어가지마라. 몇초지나면 빔이지나갈것이다 그리고 지나가라. 마지막보스에서는 공중에서 가시를쏜후 보스를 젬속으로 들어가게해라
    대충이럼
  11. chocogamesfan
    2011.01.17 02:59 [Edit/Del] [Reply]
    이동하는 키가 평소와 달라서 이동시키는 것에서부터 무지 애먹었어요...ㅠㅠ
    [spoiler]
    흠, 결국 말하는 것은 또다른 자기자신이었군요..
    근데 '거울'에서 실수해서 둘이 같이 보석위에 떨어졌는데 그래도 계속 진행이 되던데요....
    [/spoiler]
  12. 밀밀누리아
    2012.07.07 22:22 [Edit/Del] [Reply]
    이 게임 되게... 오래 전에 해봤는데.... 아마 초코 게임즈를 좋아하게 된 게임 중 하나...
  13. 영어가 뭔데
    2015.05.14 08:38 [Edit/Del] [Reply]
    두 번째 엔딩 그림자에서 그림자 죽이는 법 빼고 혼자 다 깼다~

공략, 의견을 댓글로 나눠보세요. 스포일러는 [spoiler]숨길 내용[/spoiler] 방식으로 작성해주세요.(☞ 사용방법 Click)

Name *

Password *

Blog, Homepage (생략 가능)

Comment

Admin Only